우리 동네엔 어떤 출산 지원 정책이?

보건복지부, '결혼·임신·출산·육아' 등 지방자치단체 출산지원정책 사례집 발간

간호조무사신문 | 기사입력 2019/12/27 [11:49]

우리 동네엔 어떤 출산 지원 정책이?

보건복지부, '결혼·임신·출산·육아' 등 지방자치단체 출산지원정책 사례집 발간

간호조무사신문 | 입력 : 2019/12/27 [11:49]

 

▲     ©간호조무사신문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전국 지방자치단체가 추진하는 출산지원정책을 확인할 수 있는 ‘2019년도 지방자치단체 출산지원정책 사례집’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사례집에는 광역 및 기초 지방자치단체가 실시하는 결혼과 임신, 출산, 육아, 가족 분야별 지원정책을 단계별로 구분하여 수록하고 있다.

 

또 결혼 및 임신 준비 단계 지원정책들이 증가하는 추세를 반영하여 결혼 전(前)과 결혼, 임신 전(前)과 임신 단계로 세분화하였다.

2019년 지방자치단체가 실시하고 있는 출산지원정책은 총 1천 784개로 2018년 총 1천 747개 대비 2.1%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원분야별로 출산(666개), 육아(504개), 임신(307개), 임신 전(121개), 가족(112개), 결혼(51개), 결혼 전(23개) 순으로, 임신, 출산, 육아 분야에 집중(82.8%)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의 경우 출산(625개), 육아(485개), 임신(363개), 임신 전(121개), 가족(104개), 결혼(29개), 결혼 전(20개)과 비교시 ‘출산’ 분야가 41개 증가, ‘결혼’ 분야에서 22개가 증가해 출산, 결혼 분야 증가가 두드러지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이번 사례집을 통해 지방자치단체별 지원정책의 대상자, 지원 내용 등의 정보와 2019년도에 새롭게 도입한 정책을 쉽게 확인할 수 있었다.

 

고득영 보건복지부 인구아동정책관은 “사례집을 통해 국민은 임신·출산과 관련하여 자신에게 맞는 지원 내용을 확인해 혜택을 놓치지 않고, 지방자치단체는 지역특성을 고려한 정책을 발굴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전국지도타이틀 전국지도 서울 인천 경기 강원 충남 세종 대전 충북 경북 대구 전북 경남 울산 부산 광주 전남 제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