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지도타이틀 전국지도 서울 인천 경기 강원 충남 세종 대전 충북 경북 대구 전북 경남 울산 부산 광주 전남 제주

박능후 장관,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 현장방문

간호조무사신문 | 기사입력 2019/12/24 [11:24]

박능후 장관,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 현장방문

간호조무사신문 | 입력 : 2019/12/24 [11:24]

 

  © 간호조무사신문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은 24일 1차 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 시행 1년을 맞아 서울 관악구 소재 동네의원(연세가정의원)과 환자 가정을 방문해 시범사업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방문에서 박능후 장관은 대면진료의 정확성을 높이고 환자 본인의 자가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활용하고 있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비대면 환자관리 현장을 참관했다. 

 

시범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환자들은 블루투스 연동 혈압계 또는 혈당계 등 의료기기를 활용하여 가정 등에서 측정한 본인의 혈압, 혈당 수치를 동네의원으로 쉽게 전송할 수 있으며, 의사는 전송된 수치를 활용하여 대면진료와 환자 관리활동을 할 수 있다.

 

보건복지부는 신규환자 등 집중관리가 필요한 환자들이 동네의원에서 ICT를 활용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12월 16일 집중관리 수가(환자관리료Ⅱ)를 신설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사에서는 지난 11월부터 블루투스 연동 혈압계, 혈당계를 시범사업 참여자에게 최대 16주 동안 대여하고 있는데 환자의 편의성 제고와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여 내년부터는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동네의원이 원하는 경우 직접 환자에게 대여할 수 있도록 하고, 대여기간을 확대하는 등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은 “초고령사회 진입을 앞둔 우리나라의 건강정책의 목표는 건강한 노화이며, 만성질환 관리는 기대수명(2016년 조사결과 82.4세)과 건강수명(73세)의 격차를 줄이는 데 핵심”이라며 “지역주민들이 가까운 동네의원에서 만성질환을 충분히 관리 받을 수 있도록 시범사업 기간 동안 환자와 의료현장의 의견을 수렴하여 제도를 보완하겠다”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제3차 전국 및 시·도 임상간호조무사협의회 연석회의
1/4